Logger Script
896
상품목록
main thumb
바겨사

후라이팬 닭구이 아침부터 굽는 닭요리

아침에 밥은 안먹고 일어나서 14호 닭을 발골을 했습니다. 이 닭으로 볶음탕을 해야 하나? 다른 건 뭘 하지? 고민하는데 짝꿍이가 칠리소스에 찍어 먹을 수 있는 걸 해달라고 주문이 들어왔어요. 접수 완료~ 쿠킹클래스 열심히 다닐 때 닭 발골을 배웠는데 오래전이고 몇 년 동안 직접 발골할 일이 없었기에 잊고 있었는데 이렇게 써먹긴 하는구나 싶었어요. 배울 때 요즘은 식재료가 좋아서 발골 된 닭을 파니 그걸 사라고 했던 강사님의 말이 옳구나! 했네요. 한마리를 가지고 30분은 발골을 한듯합니다. 힘들게 발골을 마치고 후라이팬에 구운 닭구이를 만들어서 칠리소스에 찍어 먹었습니다.
4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발골 과정은 찍을 생각도 못 했네요. 싱크대 앞에 서서 14호 닭을 30분간 발골을 마친 상태입니다. 후라이팬에 구울 거라서 껍질은 떼어내지 않았어요.
대파는 큼직하게 썰어놓았고 생강은 채 썰어서 같이 넣을까 해요.
후라이팬에 닭구이를 할 거라서 팬은 뜨겁게 달구어줍니다.
달군 팬에 닭을 넣는데 껍질이 있는 부분이 팬 쪽으로 놓아줍니다. 닭껍질에서 기름이 나오기 때문이죠,
뼈가 없고 얇게 핀 상태에 팬까지 달궈진 상태라서 그런지 노릇하게 잘 구워집니다. 앞뒤로 뒤집어 가면서 구워주세요.
닭이 익어가면 한입에 들어갈 크기로 잘라주세요.
익은 닭구이에 대파와 생강을 넣어주시고요.
시간이 없어서 밑간을 안 했으니 나름대로 간장, 매실액, 맛술을 넣어줬습니다.
굵은 후추와 솔트를 뿌려줬습니다. (후추에 있는 닭과 솔트에 있는 닭의 색이 다른 건 후추 그라인더에 빛이 있어서 그래요)
후라이팬 닭구이가 되었어요. 밑간을 해서 좀 재웠다가 구웠으면 닭에 간이 배어서 더 맛있었을 거 같아요. ^^ (급하게 해서 싱겁더라고요) 닭볶음탕이 질려서 닭구이를 해 본 닭요리였습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바겨사

바겨사입니다. https://in.naver.com/pmj9475

태그Tag
연관 클래스더보기
닭구이 추천더보기
+ 닭구이 레시피 더보기
추천더보기
구이 추천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