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68
상품목록
main thumb
배고픈엄마

먹기직전 바로 무쳐 아삭한 상추겉절이, 상추무침, 상추요리

요즘은 별다른 반찬 없이 맛난 쌈장 만들어 놓고 상추쌈을 먹고 있지요. 굳이 쌈장이 없어도 상추는 고등어구이를 해서 싸 먹고 고기를 구워 싸 먹고 참치캔을 따서 상추에 싸 먹고 있네요. 그냥 있는 반찬 상추에 올려 싸 먹어도 맛있습니다. 그래도 여름에 쌈밥만큼 맛있는 상차림도 없으니 텃밭의 상추 덕에 상차림이 수월하긴 합니다. 급한 대로 바로 먹을 상추 몇 장만 뜯어와 식탁에 올려 두면 싱싱함이 식탁을 풍성하게 하잖아요. 매번 먹는 상추쌈 대신 상추를 양껏 넣고 양념에 새콤하니 무친 상추 겉절이도 한 맛이 있습니다.
5인분 10분 이내 아무나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텃밭에서 상추도 뜯고 대파도 한대 뽑아 왔습니다. 대파는 심은 지 얼마 안 된 거라 좀 가늘어요.
큰 그릇애 대파 1대를 곱게 어슷 썰어 넣고 양파 1/4개는 곱게 채썰어 넣고 다진마늘 1/2큰술을 넣어 줍니다.
그리고 고춧가루 2큰술, 맑은 멸치액젓 3큰술, 올리고당 1큰술, 매실청 1큰술, 참기름 1큰술, 갈은깨 1큰술을 넣고 고루 섞어 줍니다.
그리고 손 크기 정도 상추 30장을 3등분으로 잘라 넣어줍니다.
그리고 양념과 고루 살살 버무려 줍니다. 상추는 숨이 금방 죽으나 먹기 직전에 무쳐 주세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배고픈엄마

http://0807twins.blog.me

상추겉절이 추천더보기
+ 상추겉절이 레시피 더보기
상추 추천더보기
겉절이 추천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