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3
main thumb
낭만처자

세발나물전 바삭하게 부치는 꿀팁

봄비가 자주 내리는 요즘

빗소리 들으며 전 부쳐 먹는 맛 빼놓을 수 없죠

요즘 세발나물전 자주 먹는데요

세발나물은 짭조름한 맛과 오독한 식감 덕에 전과 유독 잘 어울려요

전은 역시 바삭해야 제 맛

부침가루나 튀김가루 또는 쌀가루에 부치면 그 자체로 바삭하지만

이런 가루들 없이 밀가루만으로도 바삭하게 전 부치는 꿀팁 공유할게요
2인분 1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1. 세발나물 준비
씻은 세발나물은 부칠 때 수분이 나오지 않게
채반에 받친 상태에서 뜨거운 물을 부어
한숨 죽인 뒤 찬물에 헹궈 꼭짜 물기를 빼둡니다.

세발나물

채반, 뜨거운 물

2. 고명준비-소시지
고명은 각종 자투리 채소나 베이컨 해산물 다 좋아요.
냉장고에 많이 남은 소시지와 당근을 넣었고요.
세발나물과 궁합이 참 좋았습니다.
소시지는 화학첨가물 제거를 위해 끓는 물에 데쳐냈어요.
3. 장식용 고명 준비- 꽃틀에 찍기
소시지는 0.5cm정도 두께로 썰어 꽃틀로 찍어 장식했고요.
자투리는 굵게 다져서 반죽에 섞었어요.
당근도 썰어서 꽃틀로 찍고 자투리 굵게 찹찹 다졌고요.

소시지, 당근

모양틀

초록색 세발나물과 대조를 이루는 붉은 당근과 소시지를 꽃틀에 찍어 올리면 봄느낌 물씬 예쁜 전을 완성할 수 있어요.
꽃틀이 없으면 먹기 좋게 잘게 썰어 반죽에 섞어도 무방합니다.

4. 반죽하기
반죽은 밀가루와 물 1:1 이 정석인데
세발나물을 듬뿍 넣어 빡빡한 편이라 물을 더 넣었어요
약 1:1.2 비율로 넣었더니 알맞았고요
부침가루를 쓴다면 소금은 생략
밀가루 반죽은 소금 약간 섞어줍니다.
세발나물과 자투리 고명도 반죽에 섞어요.

꽃틀에 찍어낸 고명은 부칠때 올리도록 따로 놔두세요.

5. 들기름과 식용유 섞어 약불에 부치기
바삭함의 비결은 바로 들기름!
들기름과 식용유를 1:1 비율로 섞어서
달군 팬에 두르고 약불로 부치면 정말 바삭해요.
들기름 특유의 고소함은 덤!

들기름, 식용유

프라이팬

약불

발연점이 낮은 들기름은 꼭 약불로 부쳐요!
들기름은 생으로 먹거나 약불 조리하는 가벼운 볶음이나 부침까지만!
높은 온도의 튀김 등에는 어울리지 않아요.

들기름과 식용유를 섞은 기름을 충분히 두르고
반죽을 올리고 약불에 부칩니다

반죽

프라이팬

약불

뒤집기 전에 꽃모양 고명 올려 한번 꾹 눌러주고
아랫면이 충분히 익은 뒤 뒤집는데
이때, 윗면 가장자리까지 노릇하게 기름을 먹었을 때
뒤집으면 바삭해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태그Tag
세발나물전 추천더보기
+ 세발나물전 레시피 더보기
세발나물 추천더보기
추천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와 함께하세요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