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ger Script
4,368
상품목록
main thumb
피에스타

옛날통닭 만들기♬추억까지 맛보세요~

오늘의 요리. 바로 옛날통닭. 워낙 어렸을 때부터 닭을 좋아해서 아버지께서 누런 봉투에 한 마리 사 오시면 게 눈 감추듯 동생들과 먹어치웠던 기억이 있어요. 옛날치킨은 지금과 다르게 기교 잔뜩 부리지 않았지만 그 맛 그 자체로 즐길 수 있고 추억과 함께 맛볼 수 있기에 더 맛있는 통닭이 아닐까 싶어요.
2인분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생닭을 준비해주세요. 냉장고에 닭이 자고 있더라도 깨우지 마시고 우리 생닭사와요. 냉동닭보다 누린내 덜하고 육질이 일단 촉촉하기에 꼭 냉장육을 추천해요
엉덩이 부분 자르고 팔에 날개 부위 싹둑 자르고요. 누런 기름이 많은 부위는 저는 좀 떼어내는 편이랍니다. 전 삼계탕 껍질은 벗겨내지만 또 튀기면 맛나서 좋더라고요 단 얇은 껍질은 좋은데 엉덩이 덩어리진 부위만 좀 잘랐어요. 그리고 깨끗하게 씻어주세요.
닭을 씻을때 겉은 물론 속까지! 속을 보면 핏물이 있기에 말끔히 씻어주셔요~~
깨끗이 목욕재개한 닭은 이제 마사지 해주기만 하면 끝! 전 소금 1/2큰술+후추 1작은술만 섞어 골고루 발랐어요. 이는 껍질에 간도 배어들지만 사실 닭 육질에 간이 들도록 하는 거로 보시면 되고요. 신선한 생닭 사용해서 우유에 재우거나 로즈메리 가루 등 뿌리지 않아도 누린내 1도 없었어요. 후추만 뿌려도 좋더라고요.
그리고 허벅지 두툼한 부위도 칼금 내어 랩으로 한번 감싼 후 3시간을 재웠어요. 중요한 포인트는 소금, 후추 간한 후 최소 30분 이상은 재워두는 게 중요해요. 그래야 닭의 안쪽까지 간이 배어들어요.
기본 밀가루 대신 저는 튀김가루에 치킨 가루를 섞어 사용했어요 시즈닝 가루가 혼합되어 한입 베어 물면 집에서 튀긴 닭이 아니라 배달해온 닭이 되거든요.
이건 개인 취향일 것 같아요 두툼한 껍질 좋아하시면 몇 번 뒤집어 옷 입히시면 되고요 진짜 저는 아빠가 사 오신 누런 봉투 옛날 통닭으로 만들어 보기 위해 옷을 얇게 뿌려준 후 탈탈 털었어요.
그리고 골고루 잘 익도록 저는 배를 가른 후 옷을 입혔답니다.
튀김은 낮은 불에 20분 강불에 10분! 아시겠죠!
처음엔 150도에 20분간 앞뒤로 튀겨내고요. 뒤집어 170도에 10분간 더 튀겨줄 거예요.
육쪽마늘이 더 좋았겠지만 껍질까진 통마늘을 조금 전 닭이 입었던 튀김가루에 슬쩍 입혀서 함께 튀겨줍니다.
처음부터 튀겨내면 식으니 저는 두 번째 온도 높여서 튀길 때 마늘을 넣어 튀겨주었어요.
노릇노릇 잘 튀겨졌죠? 예전에 닭볶음용 사 와서 한번 튀겨준 적 있었는데요 이렇게 한 마리 통으로 튀기니 훨씬 쉽더라고요.
튀김류를 할 때 실패하는 건 바로 튀김온도를 못 맞춰서인데요. 두툼한 식재료를 튀길 때는 낮은 불로 튀긴 후에 온도 높여서 두 번째 튀겨야 바삭해요. 그래서 150~160℃에서 20분간 튀긴 후 두 번째 튀길 땐 170℃ 정도로 높인 후 10분간 더 튀겨야 기름이 빠져나가서 눅눅하지 않고 빠삭해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피에스타

가족을 생각하며 요리하는 소소한 행복~

태그Tag
연관 클래스더보기
통닭 추천더보기
+ 통닭 레시피 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