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994
상품목록
main thumb
맛짱

♪ 너무 쉽고 간단한 콩나물 냉국


오늘은 습도가 높아서 그런지..

정말 끈끈하고 더운 날시네요.

이 더위도 조금만 참으면 .. 끝이 보이겠지요?

더위에 냉국~!!

드시는 분은 참 션하게 드시지요.

만드시는분은 조리할때 조금 더워도.. 드시는분이 맛나게 드시면 더 행복하고요.

콩나물..

제일 만만한게 콩나물이지요.

조리가 간단하고, 쉽게 구할수 있으니..

그런데 집에서 길러 보니...절대로 간단한 것이 아니더군요.^^;;

모든지 정성이 들어가야 잘 자란다는것을 새삼스레 느껴 봅니다.

제일 끓이기 쉬운 콩나물국~!

ㅎㅎ 그 국으로 냉 콩나물국을 만들어 보았어요.

콩나물국과는 비슷하지만,

냉국이니 콩나물의 아삭함을 살리면서..

시원한 콩나물 냉국을 만들어 보았답니다.^^

카메라가 외출을 하여.. 핸펀으로 찍엇더니.. 상태가 별로네요.

간단한것은 사실인데.. 바로 먹는것은 아니지만,

'간단히..'로 분류하여 올렸습니다.^^


◈ 너무쉽고 간단한, 콩나물 냉국 ◈



콩나물은 집에서 기른 콩나물이예요.

다듬는다고 다듬엇는데..ㅋㅋ 상태는 섞 좋진 않지요?

오늘은 이 집 콩나물로 국을 끓엿답니다.

물에 깨끗이 씻어서 물을 부어 줍니다.

콩나물은 한대접 반이고, 물은 10컵이예요.



콩나물을 네칠때는 소금을 살짝 넣고 하는데..

냉국을 끓일때는 소금을 넣지 말고, 뚜껑을 닫은채로 끓여 주세요.

[참고]♬ 시원한 콩나물국 끓이기, 두가지 방법

콩나물이끓는동아 재빨리 대파 1대와 국물의 깔끔함을 위해 마늘을 3~4쪽을 저며 주시고,



콩나물국이 끓으면 액젓3~4저와 소금을 넣어 입맛에 맞게 간을 맞춰주세요.

간을 맞추고 저민 마늘을 넣어 뚜껑을 닫지 말고 2~3분정도 끓이다..

대파를 넣고 우르륵~끓인후에 불을 꺼줍니다.

(언젠가 우르륵이란 표현을 적엇더니.. 구독자분이 질문을 하셨더라고요.

초보주부인데.. 우르륵이 모냐고.. ? 우르륵은 넣어 한번 끓을때의 상태를 이야기해요.^^)



불을 끄고 콩나물은 건져서 따로 식혀 주세요.

선풍기 바람을 쐬어주니 금세 식네요.

국물과 건진 콩나물의 온기가 빠지면 .. 냉장고에 넣어 시원하게 만들고,

드시기전 꺼내서 그릇에 담아서 드시면 됩니다.

콩나물을 찬물에 헹구어 주시는 분도 계시는데.. 제 입맛에는 헹구지 않고 그대로 식히는게

콩나물의 간이 안빠지고 맛이 있어 매번 그리 한답니다.

냄비에는 파도 있고 콩나물도 좀 남아 있는데.. 얼릴려고 양념을 깨끗하게 건졌어요.

얼음틀에 넣어 얼리고,



아궁~, 냉국만 찍은 사진이 없네요.

밥도 미리 해서 식혀 놓았었거던요.. 시원한 냉콩나물국에 콩나물 국물로 얼린 얼음을

동동 띄우고..국물도 벌컥벌컥 마시면서..

션하게 먹었답니다.

넘 간단한 식단인가요..?

ㅎㅎ 맛짱도 더우니.. 이렇게 꾀를 부린답니다.

그래도 저녁에 들어오는 가족들을 위해 낮에 땀을 흘리면서 즐겁게,

정성껏 만들었어요.

얼음이 구분이 잘 안되지요.?. 옆에 둥둥..ㅋㅋ 뜬것이 얼음인데..^^;;

또한가지 중요한것은..

요 콩나물 냉국에 너무도 잘 어울리는 맛짱식, 반건조 무짱아지예요.

[참고]♬ 맛짱식, 반건조 무짱아지



척척 올려서 함께 먹음...음~~ㅋㅋㅋ

혼자서 북치고 장구치고 다하지요..요즘 울아이가 하는말이..

엄마 넘 오버한데요..^^;;

(언제는 지가 재미나개 좀 쓰라고 했으면서..ㅎㅎ)

근데 사실이 땀이 쏙 들어갔어요.

다른 반찬을 함께 놓았는데 별 관심들이 없고..

생선전과 짱아지만 인기가 있었답니다. ^^

ㅋㅋ 반건조 짱아치 만세~!!! ^^;;;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연관 클래스더보기
콩나물냉국 추천더보기
+ 콩나물냉국 레시피 더보기
냉국 추천더보기
콩나물 추천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