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37
상품목록
main thumb
아빠투툼

<자취요리><생존식단>카레볶음밥, 김치볶음라면, 계라탕

재료Ingredients
노하우 영상

▲ 생존식단 식량이 떨어져가는 와중에도 꿋꿋하게 만들어낸 식단

이번요리 제목은 자취요리 or 생존식단으로 정했다. 배고픈데 무언가 먹고 싶은데 마땅한 요리 재료가 없는 자취생들에게 딱 맞는 요리가 아닐까 싶다. 집에 있는거라곤 즉석밥 1개와 라면 1개 그리고 김치 약간과 달걀 1개가 전부다. 아 그리고 면만 먹고 남은 라면스프 1개와 반쯤 남은 카레가루도 있다.

이 초라한 식자재들로 뭘 만들어 먹을까 잠시 머릿속으로 구상을 해보고는 바로 요리에 착수했다. 즉석밥에 카레가루를 넣은 카레볶음밥과 김치 송송 썰어넣은 볶음라면을 만들고 느끼할 수 있으니 달걀 풀어 넣은 라면국물이 오늘의 메뉴다. 진정한 자취요리!



먼저 볶음라면이다. 지난번에 양파 넣고 했을 때보다느 별로였다. 그래도 나름 먹을만 했다. 기름이 생각보다 좀 많이 들어가서 약간 느끼한 것도 없지않아 있었지만 얼큰한 라면국물과 궁합이 좋았다.

김치 송송 썰어서 기름에 볶다가 면이 풀어질때까지만 삶아서 찬물에 행궈놓은 라면사리를 넣고 라면 스프 1/2개 정도를 솔솔 뿌려서 잘 섞이도록 볶아주면 된다. 식용유가 거의 빈통에 약간 남았길래 모두 넣어버렸더니 마지막에 기름이 과했다. 뭐 그래도 나는 나름 괜찮았다.


그리고 즉석밥으로 만든 카레볶음밥. 즉석밥은 볶음밥을 할때 데울필요가 없이 바로 넣고 볶으면 된다. 그게 더 볶음밥 맛을 좋게 해준다. 이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여러번 나왔던 이야기니 신빙성 100%다.

식용유를 약간 두르고 즉석밥을 넣어 잘 풀어지도록 주걱으로 편다음 카레가루를 솔솔 뿌려 볶아주면 완성이다. 카레를 만들어서 밥에 올려먹는 카레라이스와는 또 다른 매력이 있다.


그리고 마지막은 \'계라탕\'이다. 물을 끓여서 라면의 건더기스프와 분말스프를 넣어 라면국물을 만든다. 그냥 라면국물만으로는 심심하니까 달걀을 풀어서 끓는 국물에 돌려가면서 부어준다. 휘젓지 않고 그대로 익히면 부드러운 계라탕이 완성이다. 이거 은근 얼큰하고 맛있다. 달걀이 던더기로써의 역할을 충분히 해준다.

계라탕의 출처는 <해피투게더> 야간매점이다. 다이나믹듀오가 나와서 최자의 다이어트 야식으로 계라탕을 소개했는데 거기서 나온 아이디어다. 완전 혹평을 받았지만 라면 매니아라면 라면국물에 달걀의 조합 괜찮다. ㅋㅋㅋ

☞ YouTube 사이트에서 보기

▲ 해피투게더 야간매점 다이나믹듀어의 계라탕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아빠투툼

야매셰프

태그Tag
연관 클래스더보기
카레볶음밥 추천더보기
+ 카레볶음밥 레시피 더보기
카레 추천더보기
볶음밥 추천더보기
전날 많이 구매한 상품더보기
+ 상품 더보기
만개 특가더보기
+ 상품 더보기

필요하신 정보나 레시피가 있으신가요?

만개의레시피에 의견 남기기
앱에서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