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564
main thumb
세실이

명절에 느끼한 속 달래줄 빛깔고운 비트물김치. 비트나박김치

명절 연휴동안 기름진 음식을 많이 섭취하여 느끼해진 속을 달래줄 시원한 물김치를.

색깔도 곱고 건강에도 좋은 비트즙을 넣어서 만들었습니다.

6인분 이상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알배기배추(中) 1통
  • 2토막
  • 생수 2.5L
  • 비트 1/4개
  • 홍고추 2개
  • 오이고추 3개
  • 양파 1/2개
  • 쪽파 1줌
  • 마늘 3톨
  • 생강즙 1티스푼
  • 멸치액젓 2스푼
  • 천일염 적당히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주재료인 무우는 무겁고 단단하면서도 가능하면 푸른색이 많은 것으로 고르고, 알배기배추도 푸른잎이 많아야 색깔도 예쁘고 단맛과 고소한맛이 많아서 좋습니다.
비트는 껍질을 벗겨서 잘라놓고 양파는 다듬고 씻어서 반으로 잘라서 채썰고, 무우는 나박나박 썰어서 준비했는데 시진이 없네요.
홍고추와 오이고추는 큼지막하게 어슷썰어서 찬물에 한번 씻어서 건집니다.
오이는 씨가 적은 꼭지부분은 동글동글하게 썰고 나머지는 씨앗을 제외하고 네모나게 썰어줍니다.
배추를 너무 짜게 절이면 싱싱한 맛이 없어지니까 살짝만 절여서 씻어 건져 놓고, 비트는 믹서기에 갈아서 체에 밭쳐 비트즙을 준비합니다.
커다란 자배기에 준비한 재료를 모두 넣고 2.5L의 생수에 멸치액젓과 생강즙을 넣고 천일염으로 간하여 붓고, 비트즙을 넣어서 국물의 색깔을 기호에 맞게 맞춘 다음 쪽파를 넣어줍니다.
골고루 섞어주면 색깔도 곱고 건강에도 좋은 맛있는 비트물김치, 비트나박김치 완성입니다.
완성된 비트물김치. 비트나박김치는 통에 담아서 곧바로 드셔도 되고, 상온에서 여름에는 하루, 겨울에는 2~3일 정도 두었다가, 김치국물이 새콤하게 맛이 들게 되면 냉장보관 하면서 드시면 됩니다.
쪽파나 미나리는 하루 늦게 섞어주는것이 익은후에도 싱싱해서 더 맛있습니다.
비트를 썰어서 함께 넣으면 처음에는 예쁜데 시간이 갈수록 색깔이 진해져서 대략 난감해질 수 있으니까 반드시 즙을 내어서 섞어주세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세실이

세실이의 요리이야기

태그Tag
나박김치 추천 더보기
비트 추천더보기
물김치 추천더보기
700만 사용자가 선택한 요리백과를 설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