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39
main thumb
세실이

파프리카 가루를 넣어 만든 삼색봄동전-술안주, 초대요리

봄동을 배추전 만들듯이 부침한 요리로 파프리카 가루로 색깔을 내어서 삼색으로 만든 간식이나 술안주로 좋은 부침개입니다.
4인분 6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봄동 1포기
  • 부침가루 300ml
  • 빨강파프리카가루 1스푼
  • 노랑파프리카 1스푼
  • 생수 300ml
  • 올리브유 넉넉히
  • 양념간장 조금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봄동은 적당한 크기의 고갱이를 골라서 깨끗한 물에 씻어서 물기를 뺍니다.
물기를 뺀 봄동을 비닐봉지에 넣고 부침가루를 넣은 다음,
마구 흔들어서 골고루 부침가루옷을 입혀 놓습니다
분량대로 섞어서 체에 한번 걸러서 고운 부침가루물을 만듭니다.
하얀색 : 부침가루 100ml, 생수 100ml
빨강색 : 부침가루 100ml, 빨강파프리카가루 1스푼, 생수 100ml
노란색 : 부침가루 100ml, 노란파프리카가루 1스푼, 생수 100ml
(부침가루라서 소금간을 하지 않습니다.)
삼색의 부침가루물에 부침가루옷을 입힌 봄동을 묻혀서, 달구어진 팬에 올리브유 넉넉히 두르고 앞뒤로 노릇하게 부침한 후, 키친타올에 올려서 기름기도 제거하면서 식혀줍니다.
파프리카로 만든 삼색봄동전이 완성되었습니다.
접시에 예쁘게 색깔별로 돌려담고 양념간장과 함께 상에 올리면 됩니다.
양념간장 : 양파, 대파, 마늘, 간장4스푼, 매실청1스푼, 식초1t
이맘때쯤 한번은 만들어 먹게되는 봄동전은 간식으로 드셔도 좋고 밥반찬으로 드셔도 좋습니다.
비닐봉지나 비닐팩에 봄동을 넣고 부침가루를 넣어서 흔들어주면 부침가루옷을 쉽게 입힐 수 있습니다.

부침가루옷을 입혀서 부침하면 식은 후에도 부침가루옷이 벗겨지지 않습니다.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세실이

세실이의 요리이야기

태그Tag
봄동전 추천 더보기
삼색 추천더보기
파프리카 추천더보기
다이어트 추천더보기
700만 사용자가 선택한 요리백과를 설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