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54
main thumb
맹쿄쿄

따끈한 묵밥 만들기 간장양념장 없이도 좋다! 해장에도 굳

집에서 집적 엄마가 도토리묵을 쒀주셨는데, 사실 전 도토리묵을 많이 좋아하는 편이 아니예요. 받아는 왔지만 날이 추워 무침도 안땡기고 해 저만의 맛있게 먹는 온 묵밥 만들어봤어요 :)
2인분 30분 이내 초급
재료Ingredients
    [재료]
  • 도토리묵 1덩이
  • 구운 계란 2개
  • 조미김 1팩
    [육수재료]
  • 무우 적당히
  • 대파 흰뿌리 1대
  • 건새우 1줌
  • 멸치다시팩 1개
  • 1L
  • 국간장 2T
    [김치양념]
  • 다진 묵은지 3T
  • 설탕 1T
  • 참기름 1T
노하우 영상
조리순서Steps
이미지크게보기 텍스트만보기 이미지작게보기
육수를 먼저 내는게 제일 중요하겠죠? 무우, 대파, 건새우, 멸치다시팩을 넣고 강불에 팔팔 끓여주세요.
확 끓어오르면 중불에서 은은히 끓여주시다가 국간장 2T를 넣어주세요^^

재료들은 어느것하나 먼저 빼는거 없이 끝까지 함께 있을께요. 미리 빼지 말아주세요!

저는 파는게 아니어서 좀 두꺼운데, 각자의 양에 따라 도토리 묵을 구매해주세요 :)
따뜻한 묵밥을 더 따뜻하게 먹는 방법은 묵을 잘 잘라서 뜨거운물에 한번 데쳐주는것도 방법이예요 :) 하지만 전 그 과정이 귀찮아서 생략..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보통 계란 지단이 많이 올라가는데 저는 구운계란을 한판 사다놔서 구운계란으로 했어요 :)
묵은지를 다져주고
설탕도 넣고~
참기름도 넣어주세요.
한 2~3분은 놔두시면 더 맛있어요 :)
그릇에 육수까지 딱 올려서~
김치 얹고 김 올리면 간장양념장 없이도 맛있는 묵밥 완성!
여기에 밥 말아서 드셔야 묵밥인데, 저희는 밥을 말지 않았어요 이미 도토리묵 양만으로도 어마무시 하더라구요!
만약 간이 되지 않는다면 소금간도 좋지만, 국간장이 훨씬 풍미있고 맛있어요. 깔끔한 육수를 원하신다면 소금간을, 한번 먹을꺼 제대로 맛있게 먹겠다 하시는 분은 국간장을 사용해주세요.

예쁘게 플레이팅까지 다했는데도 간이 안맞을 수 있잖아요 그때도 그냥 쌩 국간장 넣어주셔도 됩니다. 대신 1T 씩 조절해서 넣어주는거 잊지마세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맹쿄쿄

먹방, 술, 다이어트에 관심 많은 사람. 맛있는 음식을 먹기위해 오늘도 달립니다.

태그Tag
묵밥 추천 더보기
추천더보기
추천더보기
다이어트 추천더보기
700만 사용자가 선택한 요리백과를 설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