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4,625
main thumb
뽕뽕이

남은 연유 활용~ 달콤 부드러운 연유토스트 ★ 연유프렌치토스트만드는법 / 연유토스트만들기 / 간단한간식 / 브런치만


남은 연유 활용~ 달콤 부드러운 연유토스트 연유프렌치토스트만드는법 / 연유토스트만들기 /  간단한간식 / 브런치만들기

 

9월로 접어드니 확실히 가을이 온것 같아요

어젠 답답할것 같아서 거실 창문을 열어 놓고 안방 문을 반쯤 열고 잤는데

자다가 추워서... 새벽에 일어나서 문 닫고 잤어요^^;;

얼마전까지만해도 극세사 이불 같은건 눈에 안들어 왔는데

이젠 보들보들한 극세사 이불이 좋다는 ㅎㅎㅎ

날이 선선해지니 수면시간도 조금씩 늘어나구요

수면시간에 비례해 식욕도 늘어나는...;;

오늘은 지난 주말  신랑이랑 뒹굴뒹굴 거리면서

간단하게 만들어 먹은 연유토스트 만드는법을 알려드릴께요

여름 내 팥빙수 만들어 먹고 남은 연유 처리할겸

간단하게 만들어 보세요^^

 지금부터 남은 연유 활용~ 달콤 부드러운 연유토스트~

연유프렌치토스트만드는법 / 연유토스트만들기 /  간단한간식 / 브런치만들기 / 연유로만들수 있는것 시작합니다

모두 밥숟가락 기준이에요

컵은 종이컵 기준이에요

소금& 후추는 손으로 툭툭 쳐서 넣은 양이에요

예) 후추 0.2 : 손으로 두번 쳐서 넣은 양 

                                         2인분

식빵 4~5장, 계란 2개, 우유 1/3컵, 연유 6수저, 소금 두꼬집

버터 1

 
 

지난번에도 알려드렸듯

 프렌치토스트를 맛있게 만들기 위해선 식빵 두께가 중요하다고 말씀드렸었죠~ 

남은 식빵으로 연유프렌치토스트를 만들어도 되지만

 맛있는 프렌치토스트를 만들기 위해선

 약간의 두께감이 있는 식빵으로 연유프렌치토스트를 만드시는게 좋아요

저는 원통형의 식빵을 손가락 한마디 정도 ( 2.5cm)의 두께로 썰어줬습니다

통식빵 있음 통식빵을 도톰하게 썰어서 사용해도 되고

 일반 얇은두께의 식빵으로 연유프렌치토스트를 만들 경우엔

계란물에 재빠르게 담궜다 꺼내세요

*두께감이 얇은 식빵으로 프렌치 토스트를 만들경우

계란물이 빵에 너무 많이 흡수가 돼

빵의 보송보송한 느낌대신 질척하고 축축 쳐지는 프렌치토스트가 만들어져요

그래서 제대로 프렌치토스트를 만들고 싶다~!! 할땐

통식빵을 사다가 살짝 도톰하게(손가락 한마디 두께) 칼로 직접 썰어서 만드는게 좋답니다

오복한 볼에 우유, 계란, 소금을 넣어주고~

연유를 넣어 거품기로 계란물을 잘 섞어줍니다

연유가 들어가서 달달하면서 크리미한 맛이 나는 계란물이에요^^

프라이팬에 버터 1수저를 넣어 중약불에서

버터를 녹여주고~

버터가 녹는동안 만들어준 연유 계란물에

썰어놓은 식빵을 살짝 담궜다 꺼내

계란물을 입혀줍니다

계란물에 식빵을 오랫동안 푹 담궈놓지 마세요~

연유 프렌치토스트가 질척질척하니 보송한 맛이 없어요~

버터 두른 팬에 연유계란물을 입힌 식빵을 올려

중불~약불 사이로 앞뒤로 노릇하게 구워내면 됩니다

연유가 들어가서 토스트가 금방 색이 나요~

불 세기는 중약불사이의 낮은 불에서

앞뒤로 타지않게 구워줍니다

남은 연유 활용~ 달콤 부드러운 연유토스트 연유프렌치토스트만드는법 / 연유토스트만들기 /  간단한간식 / 브런치만들기

완성입니다

일반 프렌치토스트 보다 훨씬 더 고소하면서

크리미하고 부드러운 연유토스트에요^^

연유프렌치토스트를 썰어보면 요렇게 중간부분은 보송보송~^^

연유가 들어가서 확실히 계란물로만 만들었을때 보다

우유맛도 진하게 나고~ 더 부드럽고 맛있어요^^

빵도 질척이지 않고 보송보송하니

딱 내가 좋아하는 상태~~ ㅎㅎㅎ

그리고 요 연유토스트에는 따로 시럽이나 설탕을 뿌려 먹지 않아도 

충분히 달콤하니 맛있답니다

 따끈하게 구워서 바로 먹음

간식겸 식사 대용으로도 참 좋은 연유프렌치토스트~!!

간단하게 만들어 보세요^^

 

레시피 작성자About the writer
토스트 추천 더보기
연유 추천더보기
브런치 추천더보기
700만 사용자가 선택한 요리백과를 설치하세요.